#New_Post

  • 24분기 만에 적자의 늪을 탈출한 쌍용자동차

    24분기 만에 적자의 늪을 탈출한 쌍용자동차

    쌍용자동차가 지난 2022년 4분기에 판매 3만 3,502대, 별도 재무제표 잠정 실적 기준(이하 별도 기준) 매출 1조 339억 원,영업이익 41억 원을 기록했다고 18일 밝혔다. 지난 2016년 4분기(101억 원) 이후 24분기 만에 분기 흑자를 기록한 것이다. 특히 곽재선 회장이 지난해 9월 1일 쌍용자동차 회장으로 취임한 이후 경영현장을 직접 지휘하고, 11월 회생절차 종결로 고객신뢰도 회복함으로써 분기 잠정결산 흑자전환이라는 성과를 이뤄내며 향후 안정적인 흑자 달성의 기반을 마련했다는 점에서 그 의미가 크다. 판매는 주력 상품인 렉스턴 스포츠&칸 등 제품 개선모델과 더불어 신차인 토레스의 판매 상승세에 힘입어 4분기 연속 판매 증가세를 기록했으며, 특히 ‘22년 4분기 판매는 전년 동기 대비 ..

  • 현대자동차, 5년 만에 코나 풀 모델 체인지 출시

    현대자동차, 5년 만에 코나 풀 모델 체인지 출시

    현대자동차는 18일(수) 동대문 디자인 플라자(DDP)에서 코나(Kona)의 론칭행사를 가졌다. 코나는 2017년 6월 첫 출시한 이래 5년만에 돌아온 2세대 신형 모델로, 아이콘으로 자리 잡은 기존 외장 디자인을 이어받으면서도 기존에 지적 받은 실내 공간을 개선한 점이 특징이다. 현대자동차 대표이사 장재훈 사장은 이날 환영사를 통해 “차급을 뛰어넘는 혁신적인 상품성을 갖춘 디 올 뉴 코나를 통해 시장의 판도를 깨는 한 단계 높은 기준을 제시하고자 한다”며 “다양한 라이프스타일과 새로운 도전을 즐기는 고객들의 삶에 최적의 선택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현대자동차는 코나를 통해 기존 소형 SUV 시장의 판도를 깨고 한 단계 높은 기준을 제시함으로써 시장을 이끌어 나간다는 계획이다. 외관 디자인 기존에 출..

  • 현대차그룹, 미국 굿디자인 어워드 운송, 로보틱스 부문 11개 수상

    현대차그룹, 미국 굿디자인 어워드 운송, 로보틱스 부문 11개 수상

    ㅇ 미국에서 현대차 5종, 기아 4종, 제네시스 2종 수상 ㅇ “모빌리티와의 감성적 연결고리를 통해 높은 수준의 가치를 제공할 것” 현대차그룹은 현대자동차ᆞ기아ᆞ제네시스 브랜드에서 총 11개 제품이 ‘2022 굿디자인 어워드(2022 Good Design Awards)’에서 운송(Transportation) 디자인 부문과 로보틱스(Robotics) 디자인 부문 수상작으로 선정됐다고 11일 밝혔다. 1950년 시작되어 72회째를 맞은 미국 굿디자인 어워드는 시카고 아테네움 건축 디자인 박물관과 유럽 건축ᆞ예술ᆞ디자인ᆞ도시 연구센터가 협력해 선정하는 상으로 전자, 운송, 가구, 로보틱스 등 다양한 제품들에 대해 각 부문별 수상작을 매년 발표하고 있다. 해당 어워드 운송 디자인 부문에서 현대자동차는 트레일러 ..

#Trend

  • 자율주행 자동차의 현 주소 [자율주행 특집 #2]

    자율주행 자동차의 현 주소 [자율주행 특집 #2]

    # 1편에서 이어집니다. 자율주행 자동차 시장이 열리면서 국내 자동차 업체들도 관련 기술을 적용한 차량들을 대거 출시하는 중이다. 2019년 3월, 쌍용자동차는 코란도 차량을 출시하면서 ‘인텔리전트 크루즈 컨트롤(IACC)'라고 불리는 시스템이 탑재되었는데, 이 시스템은 고성능 카메라와 레이더로 동급최초로 고속도로는 물론 일반도로에서도 안정적인 종∙횡방향 보조 제어를 제공한다. 즉, 앞선 차량을 감지해 안전거리를 유지하며 추종하는 한편 차선을 인식해 차로 중심을 따라 안정적으로 주행하고, 차선이 없는 도로에서는 선행 차량의 경로를 인식하여 시스템을 가동하여 운전자의 부담을 줄이고 안전성은 높였다고 한다. 쌍용차는 IACC 시스템 개발 및 도입을 통하여 지속적으로 전방을 주시해야 하는 부분적 자율주행(레벨..

  • 24분기 만에 적자의 늪을 탈출한 쌍용자동차

    24분기 만에 적자의 늪을 탈출한 쌍용자동차

    쌍용자동차가 지난 2022년 4분기에 판매 3만 3,502대, 별도 재무제표 잠정 실적 기준(이하 별도 기준) 매출 1조 339억 원,영업이익 41억 원을 기록했다고 18일 밝혔다. 지난 2016년 4분기(101억 원) 이후 24분기 만에 분기 흑자를 기록한 것이다. 특히 곽재선 회장이 지난해 9월 1일 쌍용자동차 회장으로 취임한 이후 경영현장을 직접 지휘하고, 11월 회생절차 종결로 고객신뢰도 회복함으로써 분기 잠정결산 흑자전환이라는 성과를 이뤄내며 향후 안정적인 흑자 달성의 기반을 마련했다는 점에서 그 의미가 크다. 판매는 주력 상품인 렉스턴 스포츠&칸 등 제품 개선모델과 더불어 신차인 토레스의 판매 상승세에 힘입어 4분기 연속 판매 증가세를 기록했으며, 특히 ‘22년 4분기 판매는 전년 동기 대비 ..

#Mobility

#Technology